• 최종편집 2019-08-2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8.13 22: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서산시는 장애정도가 심한 시각장애인이 자신이 소지한 타 카드와 장애인등록증을 식별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점자스티커를 제작해 배부한다고 13일 밝혔다.

점자스티커는 장애인등록증, 장애인통합복지카드, 장애인복지카드 총 3종의 복지카드 명을 점자로 각인해 제작됐으며, 각 읍·면·동에서 시각장애인등록증 교부 시 점자스티커를 부착해 교부할 계획이다.

서산시에 장애정도가 심한 시각장애인으로 등록 된 대상자는 2019년 7월 말 기준 총 167명이며 신규로 장애인등록증을 발급받는 장애인은 물론, 기존 장애인등록증 발급자도 희망자에 한해 점자 스티커를 부착해줄 계획이다.

김정의 경로장애인과장은 “개인이 소지하는 카드의 종류가 점차 다양해지면서 장애인등록증과 타 카드의 구분이 쉽지 않아 시각장애인들이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호소하고 있다”며 “중증시각장애인분들이 일상생활에서 겪는 불편함을 조금이나마 해소시켜드리고자 제작한 장애인등록증 점자스티커가 생활편의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780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산시, 장애인등록증 점자스티커 제작 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