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03 16:4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의회_풍서천.jpg


충남도의회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회(위원장 장승재)는 3일 천안 풍서천 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해 추진실태를 점검했다.

풍서천 정비사업은 2017년부터 2021년까지 5년간 258억여 원을 들여 동남구 풍세면 용정리 곡교천 합류부에서 광덕면 보산원리까지 6.43km 구간에 하천 범람 방지와 침수 예방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방문은 지방하천 정비사업의 문제점을 짚고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한 대책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위원들은 방문한 자리에서 그동안 추진사항과 제방 축제 및 호안, 교량 재가설 등 주요 정비사업 추진 계획을 청취하고 사업 추진의 철저를 당부했다.

지정근 위원(천안9)은 “지난해 편입토지 감정평가와 보상협의 후 올해 지적분할 측량이 완료됐다”면서 “편입토지 보상시 소유자들과 긴밀하게 협의해 원활하게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전익현 부위원장(서천1)은 “풍서천 정비사업은 하천 정비를 통해 자연재해 예방은 물론 산책로와 경관 조성, 캠핑장 등 친수공간도 함께 조성되는 계획인 만큼 단시간에 마무리되는 사업이 아닌 만큼 지속적인 확인과 점검을 통해 안전하고 철저하게 공사를 진행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5474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의회, 천안 풍서천 정비사업 현장 점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