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9(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11 00: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통령3.JPG
10일 서산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맹정호 시장과 대화를 나누며 걸어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서산을 방문한 가운데 서산에 어떤 선물을 선사 했을까?

이러한 의문에 대해 맹정호 시장이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보면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과 대산항 인입철도에 대한 국가계획 반영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맹 시장은 “(대통령님에게)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과 대산항 인입철도에 대한 국가계획 반영을 건의, 긍정적인 답변을 들었다”고 밝혔다.

맹 시장은 그러면서 “대산첨단정밀화학 특화산단도 대통령의 공약에 포함돼 추진되고 있는데, 이 모든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돼 ‘더 새로운 시민의 서산’을 만드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문 대통령님의 우리 시 방문을 시민을 대신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맹 시장은 특히 “해미가 교황님 방문 이후 관광객이 크게 늘었는데, 대통령님의 방문으로 더 많은 관광객이 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맹 시장은 문 대통령이 참여정부 대통령 비서실장으로 있을 당시 청와대 정무기획 행정관으로 근무한 인연이 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3551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산 방문한 대통령의 선물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