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9(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15 21: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와 시ㆍ군에 총150억 편성

공모 절차 개선 실효성 높여


충남도가 내년도 도민참여예산 61건 150억 원을 확정했다.

최종 선정한 사업 및 투입 예산 규모는 충남도 정책사업 26건 75억 원, 시ㆍ군 소규모 주민 밀착사업 35건 75억 원이다.

도 정책사업으로는 △중소기업 근로자와 가족을 위한 방문 심리상담사 파견 사업(6억 2040만 원) △어린이 놀이시설 스마트 안전관리시스템(1억 300만 원) 등을 선정했다.

시ㆍ군 사업으로는 △전통시장 중심 교육공동체 마을학교 지원사업(3억 원) △모두모여 오케스트라(2억 원) △칡덩굴 제거로 건강한 생태계 조성 및 일자리 창출(1억 5000만 원) 등을 확정했다.

이번 공모 사업은 지난 7~8월 도민이 직접 제안한 사업에 대해 사업 부서별 검토를 거쳐 온라인 투표(30%)와 참여예산위원회 총회 투표(70%) 결과를 종합해 최종 선정했다.

특히 올해는 접수 단계부터 컨설팅을 병행하고, 도민이 직접 설명하는 총회도 마련해 제안 사업의 실효성을 높였다.

이번 공모에는 지난해보다 4배 많은 260건의 제안 사업이 접수됐으며, 4000명이 넘는 도민이 온라인 투표에 참여했다.

도 관계자는 “도민참여예산 공모 사업은 제안부터 최종 선정까지 도민과 함께 내년도 사업에 대해 고민하고 결정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올해는 공모 절차를 개선하고, 예산 규모도 늘린 만큼 도민 제안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컬충남=정운대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865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도, 내년 도민참여예산 사업 61건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