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5(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6 15: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의회_고사리.JPG
출범식을 마친 후 양승조 지사와 고사리 회원들이 충남도서관 계단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충남도의회 제공

 


고령사회를 이롭게 하는 충남여성연합(이하 ‘고사리’)이 본격 출범했다.

충남도의회 김연 문화복지위원장과 안임숙 충남 시군여성단체협의회장이 회장이 공동대표인 고사리는 지난 23일 충남도서관 다목적실에서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출범식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박완주 국회의원, 한명희 전국고사리 상임대표, 도의원, 시군 여성단체 임원 등 모두 150여 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에서 열린 대의원 총회에서는 차기회장 선출과 2020년도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충남고사리 차기 회장에는 이혜주 전 천안시여성단체협의회장이 선임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또 고사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과 역할 제시를 주제로 특강이 진행됐으며 2020년도 사업계획과 예산 심의 등 향후 운영 방안에 대해 논의가 이루어졌다.

김연 위원장은 “세계 선진국처럼 우리나라도 고령사회를 넘어 초고령사회로 진입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적합한 제도와 정책이 마련되도록 여성 스스로 적극 활동하고 주체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며 “노인과 여성 등 사회적 약자의 권익 보호와 복지 증진을 위해 도의회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562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령사회를 이롭게 하는 충남여성연합 출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