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3-30(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10 16: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입단식.JPG


서산시청 사격팀과 카누팀이 전국 정상의 기량을 넘어 세계 최고를 향한 금빛 사냥의 각오를 다졌다.

시는 지난 9일 사격팀(감독 박신영)과 카누팀(감독 박민호) 지도자, 선수 등 총 20명이 입단식을 갖고 국내외 각종대회 필승의지를 다짐했다고 밝혔다.

1990년 창단한 사격팀은 지난해 제14회 아시아사격선수권대회 및 제12회 아시아공기총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 1개, 동메달 2개를 차지했으며, 제100회 전국체전에서 김영민 선수가 3년 연속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총 52개의 메달을 따내며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 수준의 사격팀임을 입증했다.

카누팀은 2016년 팀 창단 이후 전국체전에서 첫 금메달을 따내는 기염을 토했으며 국내 유수의 대회에서 총 14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전국 최고의 실력을 뽐냈다.

특히 올해는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서산여고 오정은 선수와 서령고 이정민 선수를 영입했으며, 전국체전 공기권총 동메달리스트인 최보람 선수를 영입해 팀 경쟁력을 보강해 다시 한 번 최고의 자리에 오를 준비를 마쳤다.

김현경 부시장은 "뛰어난 성적으로 스포츠 위상을 드높이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는 직장운동경기부는 서산의 커다란 자랑"이라며 "선수들이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서산시는 최신식 전자표적 훈련시스템을 갖춘 서산시종합사격장과 카누팀 전용훈련장인 패들링훈련장, 직장운동경기부 전용 체력단련장 등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한 훈련여건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542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산시 직장 운동 경기부 입단식 갖고 필승 다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