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2(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18 00: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위원장 이계양)는 17일 종합건설사업소와 교통연수원 소관 2020년 주요업무보고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가 심각함을 지적하고 도로건설, 유지관리, 하천공사가 지연되지 않도록 신속한 사업 추진을 당부했다.

지정근 부위원장(천안9)은 “도내 도로의 유지관리가 매우 중요한데 과속방지턱 설치가 고르지 못하고 일부는 사고를 유발할 수 있다”면서 “규정대로 설치토록 지도하고 과적차량 단속과 과태료 수납 업무를 철저히 수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복만 위원(금산2)은 대전-복수간 도로공사 지연과 관련 “그동안 1차 구간 사업이 26년 동안 진행됐고 2차 구간공사도 추진이 늦어져 주민 불만과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며 신속한 개선을 요구했다.

김대영 위원(계룡)은 지방도로상 터널안 방송 중단과 관련 “이용객이 불편하고 유사시 안전에 문제가 있는 만큼 조속한 개선이 필요하다”며 “집중호우 대비 공사현장의 안전 점검 강화로 재산과 인명피해 예방에 노력해 달라”고 촉구했다.

전익현 위원(서천1)은 종합건설사업소 인력 부족 문제를 지적하고 집중호우 대비 수초, 토사 등 제거를 통한 농경지 피해 최소화를 주문했다.

최훈 위원(공주2)은 종합건설사업소 2개 지소의 신속한 민원해결과 현장 맞춤형 업무 추진에 대하여 감사의 뜻을 전하고 “도로를 이용하는 불법 대형차량의 과적, 덮개불량 등으로 안전사고 발생과 도로 파손이 우려되니, 적극적인 단속과 지도를 병행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계양 위원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업체 수주율, 하도급율 향상에 노력하고 친환경 하천사업도 추진해야 한다”면서 “지역안전지수 평가 결과 우리 도의 교통·생활안전 부문이 4등급인 만큼 교통연수원이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라”고 강조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의회 안건소위, 도로건설사업 신속 추진 주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