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4(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4 10:2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의회_최훈.jpg


충남도의회 ‘충청남도 친일잔재 청산을 위한 특별위원회’는 지난 23일 열린 3차 회의에서 새 위원장에 최훈 의원(공주2ㆍ더불어민주당)을 선임했다.

이번 신임위원장 선출은 전 김영권 특위 위원장이 후반기 농수산해양위원회 위원장에 선출됨에 따라 실시됐다.

최훈 신임 위원장은 “중책을 맡겨주어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리면서 앞으로 미해결 과제는 도민과 함께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해 나가겠다”며 “친일 잔재가 도내에서 모두 사라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 6월 구성된 특위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도내 곳곳에 산재한 일제강점기 식민지 잔재를 청산하고 순국선열의 고귀한 뜻을 되새기며 민족정기 확립을 목표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충남도와 충남도교육청으로부터 친일 잔재 청산관련 주요업무 추진상황을 보고받고 특위가 실효성 있는 활동을 전개할 수 있도록 각 소관 부서 에 적극적인 업무추진을 당부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의회 친일잔재청산특위 위원장 최훈 의원 선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