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2(수)

대산~당진 고속도로, 오는 27일 공사 착수

오는 17일 주민설명회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13 14: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산고속도로 위치도.jpg
▲대산~당진 간 고속도로 사업 위치도


25.36km 구간 4공구 중 2개 공구

나머지 2개 공구는 업체 선정 중

 

서산시의 숙원사업인 서산~영덕선 고속도로(대산~당진 구간) 건설공사가 지난해 11월 타당성 재조사에 통과된 데 이어 11월 27일부터 착수하며 공사가 계획보다 빠르게 진행될 전망이다.

 

시에 따르면 서산~영덕선(대산~당진) 고속도로 건설사업은 서산시 대산읍 화곡리 반곡교차로에서 서해안고속도로 당진분기점까지 총길이 25.36km로 연장하는 사업으로 총 9천73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사업은 2030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한국도로공사는 서산시 대산읍 화곡리 반곡교차로에서 서해안고속도로 당진분기점까지 4공구로 나눠 공사를 발주했으며, 이 중 2공구, 4공구는 각각 KCC건설, 금호건설이 11월 27일부터 공사에 착수한다.

 

현재 1공구, 3공구는 계약업체 선정을 위한 행정절차를 이행 중으로, 내년 3월에 최종 공사업체를 선정하고 공사를 착수할 계획이다.

 

시는 대산공단 출퇴근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국토교통부, 한국도로공사와 조기에 공사를 완료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의를 해왔으며, 그 결과 당초 계획이던 내년 초보다 앞당겨 공사를 시행하게 됐다.

 

시는 이번 사업이 대산공단의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대산지역의 교통망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국제크르주선, 가로림만 국가해양생태공원 조성사업, 서산공항 등 시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과 연계해 서산시 발전에 큰 시너지 효과를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사업시행자인 한국도로공사는 2024년 초부터 보상계획을 공고하고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에게 보상안내를 하고 이후 감정평가를 통해 보상을 추진한다.

 

이에 앞서 한국도로공사 주관으로 11월 17일 오전 10시에 서산시 종합사회복지관 대산분관에서 공사 추진계획 및 향후 일정 등을 주민에게 설명하기 위해 공사 설명회가 개최된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이번 대산~당진 고속도로 건설공사의 조기 착수는 한국도로공사 등 관계기관와의 유기적인 협업의 결과로 이뤄낸 값진 성과”라며“고속도로 공사가 인근 국도의 교통정체가 해소되고 교통사고 위험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병렬 기자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671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산~당진 고속도로, 오는 27일 공사 착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