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0(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2 22: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부춘_읍내42통노인회.JPG



노인회 회원들이 지난 1년간 폐지와 빈병을 모아 판돈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부춘동 읍내 42통 노인회(회장 김동원)는 지난 11일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부춘동 집중모금’행사에 참여해 지난 1년간 폐지와 빈병을 모아 마련한 수익금 32만원과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 44만원 등 76만원을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했다.

이날 기탁 행사에는 김동원 회장, 이태희 통장, 안대흥 새마을지도자, 윤향상 부녀회장, 이정분 노인회 부회장 등 회원들이 참석했다. (이 기사는 조규선 전 서산시장이 제보한 내용을 바탕으로 작성하였습니다) 허현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984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폐지ㆍ빈병 팔아 모은 돈, 이웃돕기 성금으로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