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1(수)

읍면동소식
Home >  읍면동소식  >  해미

실시간뉴스

실시간 해미 기사

  • 해미면, 주택가 골목길 ‘벽화’로 새 단장
    해미면의 낙후된 주택가 골목길이 형형색색의 벽화가 있는 갤러리로 탈바꿈했다. 해미면(면장 김영식)은 해미면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호용)와 협업을 통해 시가지 내 후미진 주택가 골목길을 벽화로 단장했다. 이번 벽화 그리기 사업은 사업대상지 건물소유주 동의를 얻은 후 진행됐으며, 어둡고 밋밋했던 담벼락에 해미면만의 특색이 담긴 벚꽃과 해미읍성 문양을 새겨 골목길이 밝고 활기찬 이미지로 탈바꿈시켰다. 산뜻한 골목의 벽화를 접한 마을 주민들은 “어둡고 칙칙했던 골목길이 환해져서 동네 사람들의 표정과 마음이 밝아졌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김영식 면장은 “이번 벽화조성 사업은 민관이 합심하여 도시 디자인을 개선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 앞으로 벽화가 그려진 골목길에 대한 관리를 철저히하고 향우 사업 대상지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10-13
  • 해미사랑장학회 장학금 전달
    재단법인 해미사랑장학회(이사장 이득섭)는 지난달 29일 해미중학교에서 해미중학교 학생 27명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10-04
  • 해미면, 취약계층 가정에 LED센서등 설치
    해미면(면장 김영식)은 70세 이상 저소득 독거노인 및 장애인 30가구를 대상으로 ‘안심 LED센서등 설치 사업’을 실시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면에 따르면 지난 12일 해미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들이 각 가정을 방문해 현관 또는 화장실의 백열등과 노후 형광등을 LED 조명등으로 교체했다. 또 추가로 조명상태를 점검하고 누전 등 위험요소가 있을 곳은 보수작업도 실시했다. 김영식 해미면장은 “소외계층을 위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발굴하고 지원하는데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9-16
  • 해미면, 독거노인 생신상 차려드리기 행사
    해미면(면장 김영식)은 지난 21일 해미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해미면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가 생일을 맞이한 관내 저소득 독거노인 10세대를 방문하여 생신상 차려드리기 사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생산상 차려드리기에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남녀 새마을지도자가 직접 생일을 맞은 어르신 가정을 방문하여 미역국과 떡, 과일, 생필품을 전달하고 함께 대화도 나누며 생신을 축하하는 자리를 만들었다. 김영식 면장은 “앞으로도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남녀 새마을지도자들과 협력해 코로나로 힘든 시간을 보낸 홀로 외롭게 지내시는 어르신들이 따뜻한 이웃의 정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8-23
  • 해미면주민자치위원회, 코로나19 방역 활동
    해미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호용)는 지난 21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주민자치센터와 시가지 일원에서 집중방역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수칙을 홍보했다. 특히 주민자치센터에서는 출입문 손잡이와 민원대, 운동기구 등 방문자들의 접촉이 잦은 부분을 세밀하게 소독했다. 김호용 주민자치위원장은 “주민자치위원들의 작은 힘이지만 코로나19를 조속히 퇴치하는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 배려하는 마음으로 힘을 모으면,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8-23
  • 해미면의용소방대, 방역활동 ‘구슬땀’
    해미면의용소방대원들이 지난 20일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방역활동을 하느라 구슬땀을 흘렸다. 해미면남성의용소방대(대장 장기호) 15명, 해미면여성의용소방대(대장 박영애) 20명, 해미면지역대(대장 진기현)10명 등 45명의 대원들은 시민들의 출입이 잦은 해미천 산책로 및 야외 운동시설 등을 중심으로 철저한 소독을 벌였다. 장기호 대장은“코로나19로 모든 많은 시민들께서 불안해하고 있어 시민들이 많이 왕래하는 곳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의용소방대가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8-22
  • 해미면 새마을지도자 ‘사랑의 들깨’ 모종 심어
    해미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회장 김기찬, 선종숙)는 지난 22일 홍천리에서 20여명의 남녀지도자들이 참여해 1,300m²(약 400여평) 밭에 들깨 모종을 심었다. 이번에 심는 들깨 모종은 연말에 어려운 이웃에게 나눠줄 들기름을 수확하기 위한 것으로 새마을지도자협의회에서 각별한 관심을 갖고 추진하는 사업이다. 김기찬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 “우리가 힘들여 키운 들깨로 기름을 만들어 어려운 이웃에게 나누어 드릴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마음이 흐뭇하다”며 “지속적으로 회원들과 봉사활동을 하여 더불어 함께 사는 훈훈한 지역사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7-26
  • 해미면, 홀로 사는 어르신 생신상 차려주기
    해미면행정복지센터(면장 김영식)는 지난 17일 저소득 노인을 대상으로 ‘생신상 차려드리기’사업을 실시했다. 해미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회장 김건수)가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실시하는 ‘생신상 차려드리기’사업은 매월 생일을 맞이한 독거노인 가정을 방문하여 미역국과 떡, 과일, 생필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날 해미면 직원 및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4명은 홀로 계신 어르신 가정 5가구를 방문해 축하의 자리를 갖고, 말벗을 해드리는 등 세심히 챙기며 생신을 뜻 깊게 해 주었다. 생일을 맞은 한 어르신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바깥출입이 없어 적적했는데 이렇게 생일잔치와 말동무를 해주니 정말 고맙다”며 “소중한 추억을 선물 받았다”고 기쁜 마음을 전했다. 김건수 회장은 “어르신들이 조촐한 생신상이나마 즐겁게 드시는 모습을 보니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영식 해미면장은 “앞으로도 홀로 계신 어르신들을 자주 살피고, 다양한 사업으로 어르신이 행복한 해미면을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미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복지자원 연계를 위한 민간협력기구로 민ㆍ관 복지협력체계 구축 및 지역공동체 회복에 힘쓰고 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7-20
  • 해미면노인회, 해미천 일원 환경정화 활동
    해미면노인회(회장 안정관)는 지난 17일 30여명의 회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해미천 일원에서 환경정활동을 펼쳤다. 해미천은 면 소재지 중심지에 있어 평소 많은 주민들의 산책로로 인기를 받고 있는 곳으로 이날 어르신들은 산책로 중심으로 무단투기 쓰레기 수거 등 환경정화활동을 진행했다. 안정관 회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자발적으로 환경정화활동에 많은 회원들께서 참석해 주셨다”며 “쾌적한 산책로 조성을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김영식 해미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많은 주민들이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산책로 환경정화활동을 펼쳐주신 어르신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하천을 이용하는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해미면노인회는 지역 사회를 주도적으로 이끌어가는 모범단체가 되고자 환경정화 활동 등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하고 있어 타의 귀감이 되고 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7-19
  • 해미면, 여름철 과수화상병 비상에 예찰 강화
    해미면(면장 김영식)이 최근 확산되는 과수화상병 유입 차단을 위해 현장예찰을 강화하고 있다. 과수화상병은 고온성 세균병으로 5~7월에 주로 발생한다. 증상은 잎, 꽃, 가지, 줄기, 과일 등이 마치 불에 탄 것처럼 검정색 또는 갈색으로 변하고 말라 죽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화상병 발생 시 과수원 전체 나무를 뿌리째 뽑아 매몰 처리해야 할 정도로 큰 피해가 발생해 일명 ‘과수 구제역’으로도 불린다. 국가에서도 금지 병해충으로 분류하여 관리 중이다. 면은 최근 과수화상병이 충북과 전북 등지에서 계속 발생함에 따라 지난 25일 김영식 면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이 과수화상병 확산예방을 위한 정밀예찰을 실시했다. 김영식 면장은 “현재 관내에서는 과수화상병 발생이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앞으로 농가들에 수시로 관련 안내 문자를 발송하는 등 화상병 유입차단을 위한 홍보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겠다”고 말했다. 지역부=한은희 기자
    • 읍면동소식
    • 해미
    2020-06-29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