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1(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14 19: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덕호.jpg
김덕호 전 서산시체육회 수석부회장이 민선 첫 충남도체육회장에 당선됐다.

 

김덕호(69) 전 서산시체육회 수석부회장이 초대 민간 충남도체육회장에 당선됐다.

김덕호 신임 회장은 첫 민선 회장으로 15일부터 2023년 2월까지 3년간 충남도체육회를 이끌게 됐다.

김 후보는 14일 충남도 문예회관에서 열린 충남체육회장 선거에서 총 투표수 380표 가운데 182표를 얻어 당선됐다.

이날 투표에서 김영범 후보는 155표로 2위에 올랐고, 박만순 후보는 43표를 획득했다.

김 당선자는 서산시생활체육회장과 충남도체육회 부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대전지방검찰청 서산지청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직을 맡고 있다.

이번 체육회장 선거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지자체장의 체육단체장 겸직이 금지됨에 따라 시행된 첫 민선 회장을 선출하는 행사로 체육계의 큰 관심을 끌었다.

2020년 충청남도체육회 예산은 182억으로 전문ㆍ학교ㆍ생활체육 모두를 발전시켜야 하는 막중한 책임을 맡게 됐다.

김덕호 당선인은 소견발표에서 △소통과 화합을 통한 체육복지 실현 △학교체육 및 스포츠클럽 활성화 △생활체육의 저변확대 △전문체육의 과학화로 우수선수 발굴 및 육성 △체육행정의 선진화 및 충남체육의 위상제고로 조화로운 체육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863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덕호 회장, 초대 민간 충남체육회장 당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