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범보수 연합‘미래통합당’출범

한국당ㆍ새보수당ㆍ전진당 합당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19 19: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자유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 미래를향한전진4.0(전진당) 등 범보수진영이 통합을 이룬 ‘미래통합당’이 공식 출범했다.

성일종 국회의원에 따르면 중도ㆍ보수통합정당인 미래통합당은 지난 17일 황교안 대표 등 한국당 지도부와 유의동 책임대표, 정병국 공동대표 등 새보수당 지도부, 이언주 전진당 대표, 박형준 통합추진위원장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출범식을 갖고 보수야권의 통합체인 미래통합당을 출범시켰다.

황교안 대표는 “자유민주 진영에서 역사에 길이 남을 위대한 큰 걸음을 힘차게 내딛었다”며 “정당 통합을 넘어 이제는 국민 대통합을 이뤄내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겠다는 우리의 확고한 신념ㆍ의지를 담은 것이 미래통합당”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이번 총선은 더불어민주당과 통합당, 바른미래당ㆍ대안신당ㆍ민주평화당이 합친 민주통합당(가칭), 정의당, 안철수 전 의원의 국민의당(가칭) 등 5개 정당 구도로 치러질 것으로 예상된다.

통합당의 현역 의원 의석수는 한국당 105명, 새보수당 7명, 전진당 1명 등 113석으로 여당인 민주당(129석)에 이어 원내 2당이다.

여기에 한국당의 비례대표 전담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5석)을 합하면 118석이다. 이날 출범식에는 미래통합당의 당색과 당의 상징(로고)도 공개됐다. 당 색상은 국민 행복을 추구하는 의미의 ‘해피 핑크’이며 로고는 자유대한민국의 DNA가 국민의 가슴에 모여 행복과 희망을 끌어안는 모습을 형상화했다고 성일종 의원은 설명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범보수 연합‘미래통합당’출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