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0(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3 00: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의회_국립국악분원.jpg
▲왼쪽부터 장선배 충북도의장, 유병국 충남도의장, 김동일 충남도의원, 서금택 세종시의장, 김종천 대전시 의장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을 비롯한 충청권 시도의회 의장들이 22일 국립국악원 충청권 분원 설립을 촉구하고 나섰다.

충남도의회에 따르면 유 의장과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은 이날 대전 오페라웨딩&컨벤션홀에서 (가칭)국립충청국악원 설립을 위한 공동 건의문을 채택했다.

이들은 건의문을 통해 “충청권에는 고대 문화왕국이었던 백제의 춤과 음악, 판소리 원류인 ‘중고제’ 판소리는 물론 지역별로 특색있는 전통음악이 산재해 있다”며 “국가 차원의 제대로 된 복원과 연구, 전승, 교육을 기다리고 있다”고 촉구했다.

이어 “올해 초 국립국악원에서 수행한 ‘국립국악원 소속국악원 건립 타당성 검토 기준 마련 연구용역’에서 신규 분원 설립 필요성이 입증됐다”며 “충청권 문화예술 거점지역에 국립충청국악원을 설립해야 한다”고 밝혔다.

유병국 의장은 “현재 국립국악원은 국립민속국악원(전북 남원)과 국립남도국악원(전남 진도), 국립부산국악원(부산) 등 3개 지역에만 분원을 설립·운영하고 있다”면서 “국가 균형발전 차원에서 충청지역에 국립국악원 분원을 설치하는 것은 당연하고 꼭 필요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청권 시도의회의장단, 국립국악원 분원 설치 촉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