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7(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2 20: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남도가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공공 이익과 도민 편의에 기여할 창의적 빅데이터 분석 아이디어를 모집한다.

도는 지난 16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한 달간 ‘2019 충청남도 빅데이터 아이디어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데이터 기반의 행정을 실행할 수 있는 참신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대학생·일반인 등 국내 거주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공모 분야는 ‘공공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기획’으로, 직접 데이터를 수집·정제·분석해 실질적인 결과를 도출하지 못하더라도 아이디어를 구현할 데이터 분석 방법론을 제시하거나 활용 방안 및 기대효과 등 구체성만 있다면 응모할 수 있다.

접수된 아이디어는 내외부 전문가 검증으로 9명(팀)을 1차 선발하고, 이 가운데서 11월 15일 최종 발표를 통해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등 총 3명(팀)을 선정할 계획이다.

시상은 11월 말 진행할 예정이며, 수상자에게는 도지사 표창과 각각 150만 원, 100만 원, 50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수상작은 도의 빅데이터 분석 사업에 활용할 방침이다.

공모전 참가는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도 누리집 ‘충청남도 빅데이터 아이디어 공모대회 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상중 도 정보화담당관은 “도에서는 ‘데이터 중심 충남’으로 도약하기 위한 여러 사업을 추진 중”이라며 “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데이터 행정, 과학 행정의 기반을 마련하고,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이루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운대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8036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공공 이익ㆍ도민 편의…빅데이터로 잡는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