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10 17: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연안정화활동.JPG


서산시는 지난 9일 지곡면 중왕리 일원에서 유류피해지역 주민과의 간담회 및 연안정화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충청남도 및 서산시 관계자, 중왕어촌계, 주민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류피해지역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역어업인을 대상으로 해양환경의 중요성에 대하여 현장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깨끗한 해양환경 조성 및 지역이미지 제고를 위해 연안정화활동을 실시해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떠밀려온 폐어구 등 해상쓰레기 40톤을 수거했다.성과를 올렸다.

최평수 해양수산과장은  “추석 전 쌓여있던 해양쓰레기, 폐어구 및 폐어망 등을 수거·처리하여 깨끗한 해양환경 조성에 이바지  하고, 유류피해지역 주민과의 간담회를 통해 유류사고예방에 관한 행정신뢰도를 제고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연안정화활동을 통해 서산시의 깨끗한 해양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906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유류피해지역 어민들 애로사항 듣고 해안가 청소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